Χ

추천 검색어

최근 검색어



꽤 오래전부터 TV를 보지 않는다. 게임을 하지 않는다. 이유는 간단하다. 드라마를 보면 끝까지 봐야 하고 게임을 하면 최종 보스를 깨고 엔딩을 봐야 한다. 엔딩 없는 게임이라면 만렙을 찍어야만 한다. 또 다른 이유는 불안감 때문이고 언젠가는 마음 편히 즐길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일 것이다.

그랬던 내가 예외적으로 간혹 챙겨보는 프로그램이 있다. 물론 다시 보기를 이용하지만 M.net <쇼미 더 머니>이다. 나는 힙합 마니아도 아니고 즐겨 듣는 장르도 아니다. 프로그램에는 수많은 지원자들이 나온다. 그 떨림과 설렘 그리고 욕망을 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대기업, 공기업 등 급여생활을 하고자 하는 사람들은 입사의 최종관문인 면접을 봐야 한다. 네임밸류, 연봉, 복지, 비전 등이 높거나 좋으면 경쟁률도 올라갈뿐더러 면접 과정도 치열해진다. 이건 취업 불변의 법칙이다.

지난 10년간 4번의 이직을 하며 남들에 비해 면접을 보는 횟수가 많아질 수밖에 없었다. 금융권, 공기업, 대기업, 대학교 등 최종 입사를 위해 면접 때 진검승부를 해야 했다. 토론면접, PT면접, 압박면접 등 기량과 가치를 반드시 증명해야 했다. 면접관으로 하여금 '왜 다른 지원자가 아닌 당신을 뽑아야 하는지'에 대하여 반드시 답을 건네야 했다.

가까운 관점으로 보면 면접은 잔인하다. 떨어지면 거기서 끝이다. 거절에서 오는 그 충격은 개인차가 있지만(갈 곳이 정해져 있는 경우는 다르지만) 상실감과 허탈함에서 결코 자유로울 수 없다. 상담을 진행했던 한 취준생은 최종면접 탈락의 고통은 호감 있는 이성에게 데이트 신청을 거절당한 것보다 수십 배는 괴롭다는 표현을 했다. <쇼미 더 머니>를 보는 이유가 취업과정과 묘하게 비슷한 점이 많아서인지도 모르겠다.

면접은 잔인하다
떨어지면 거기서 끝이다





직장생활은 그런 취업과정보다 더 잔혹하고 고통이 따른다. 그래서인지 필기시험, 여러 번의 면접, 평판조회 등 타이트한 관문들이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 지난 10년간 직장생활을 하며 가장 힘들었던 시기는 바로 지금이다. 영화 《조커》에서는 "인생은 가까이서 보면 비극이요, 멀리서 보면 희극"이라는 명대사가 나온다. 과거에 아무리 힘들었던들 그건 이미 지나간 것이다. 그 고통은 희미해졌으며 사실 그 기억도 100% 적확하지 않을 수 있다. 인간의 기억력은 생각만큼 좋지 않다. 직장생활에서 좋았던 추억 중 남는 건 있지만 그런 건 현재에서도 얼마든지 찾을 수 있는 것들이다. 그런 점이 직장생활 중 가장 힘든 것도 행복한 것도 바로 지금이라고 생각하는 이유이다.

2020년 10월은 1-2주 차는 허리 디스크라는 육체적 고통과 싸웠다면 지난 한 주간은 크레이지 한 이슈로 인해 외부에서 오는 정신적 폭력을 견뎌야만 했다. 수십 통의 연락을 받으며 지루한 진실공방을 해야 했다. 마치 내가 속한 지점이 망하길 바라는 건지,
이때다 싶어 본인의 의를 드러내고 싶어 하는 건지,
쓴웃음을 짓게 만드는 인간들이 보였지만 이제는 그런 현상들은 무덤덤했다.

사실 여부를 떠나 소명 아닌 소명을 하는 건,
같은 말은 반복적으로 상대방을 바꿔가며 하는 건,
엄청난 에너지를 쏟아야 하는 일이었다. 조직의 리더 직책을 수행하며 지키고자 하는 철칙 중 하나는 일을 함에 있어 개인적인 감정을 최대한 배제하는 것이었다. 사람이다 보니 쉬운 일은 아니다. 그럼에도 꾸준히 퇴근하며 잊어버리고 비우는 연습을 반복하다 보니 제법 숙련이 되는 것 같았다.

최근 생긴 지점의 이슈도 마찬가지였다. 개인적인 감정이 아닌 철저하게 비즈니스적으로 접근하고 생각을 했다. 그럼에도 어느 순간 이성보다 감정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진짜 속마음을 남에게 비추는 걸 꺼려함에도 잘 숨기지 못했다. 그게 잘못이라고 할 수는 없지만 조직의 리더라면 분명한 실책이었다. 오늘 한 분의 연락을 받고 부끄러움과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이 들었다.

다음 주인 10월 마지막 주는 <쇼미 더 머니> 지원자처럼 수많은 사람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내가 리더로 있는 지점의 역량을 보여주어야 한다. 지금 겪는 일련의 이슈들은 아무런 문제도 아니며 이걸 극복하고 당당히 베스트가 될 것이라는 것을.


직장인조커님의 글 더보러 가기
   


최근 콘텐츠


더보기

기업 탐색하기 🔍

SK이노베이션

멈추지 않은 innovation으로 새로운 50년을 향해 나아가겠습니다. Exploring the Energy Frontiers 지난 50여 년 동안 대한민국 에너지 산업을 선도해 온 SK이노베이션은 일찌감치 해외 자원개발 분야에 진출하여 베트남, 페루, 미국 등지에서 사업을 잇달아 성공시킴으로써 세계 자원개발시장에서 주목 받는 기업으로 성장하였습니다. 오늘도 세계 11개국 14개 광구에서 세계적 에너지기업들과 경쟁하며 에너지자립의 꿈을 키워가고 있습니다. Pioneering the World of Opportunities 끊임없는 혁신과 기술개발 투자를 통해 SK이노베이션은 신에너지 분야에서 세계 일류 수준의 Technology Leadership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특히 세계적 수준의 기술력을 자랑하는 전기자동차용 배터리 분야에서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와 공급계약을 체결함으로써 본격적인 세계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하였습니다. Developing Future Flagship Technologies 세계는 대표적인 온실가스인 이산화탄소를 바다 속이나 땅 밑에 저장하는 CCS(Carbon Capture & Storage) 기술과 이를 저감하는 기술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SK이노베이션은 이러한 이산화탄소를 자원으로 재생산하는 CCU (Carbon Conversion & Utilization) 기술 개발로 지구온난화 방지 및 신소재 생산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미래를 개척하는 기술, SK이노베이션이 개발하고 있습니다. Sharing Success and Delivering Happiness SK이노베이션은 세상의 행복 극대화를 위해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SK이노베이션의 사회공헌활동은 단순히 기업의 이익을 사회에 환원하는 것이 아니라 기업도 사회구성원이라는 인식 아래 지속적인 의무와 역할을 수행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특히, 단순한 기부나 일회성 지원이 아닌 근본적인 사회문제에 대한 고민과, 이에 대한 해결노력을 통해 사회변화와 가치 창출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서비스/교육/금융 

(주)트렌드메이커

Dinto 딘토 Dinto는 deeply into를 뜻하며 '깊이'에 대한 우리의 열망을 상징합니다. 깊이 없는 아름다움은 장식에 불과하다고 믿습니다. 우리는 매 순간 감응하며 나만의 철학과 아름다움을 쌓아가는 여성을 찬미하며 고전문학에서 영감을 받은 컬러로 여성의 삶을 다채로이 채색하고자 합니다. 전과는 다른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게 되는 그런 글처럼 딘토가 하나의 계기가 되기를, 안목을 넓히고 격을 높여줄 수 있기를 바랍니다. - 핀 더 푸드 our phillosophy 배부른 영양결핍과 고달픈 자기관리에 지쳐버린 현대인들에게 생기와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당신의 삶을 가볍게 그리고 즐겁게 핀더푸드가 제안하는 건강한 다이어트&이너뷰티의 시작 our promise 더 간편한 더 맛있는 더 효과적인 경험을 위한 핀더푸드 내 몸을 위한 거니까, 자연주의 착한 성분으로 HACCP&GMP의 엄격한 품질관리로 다양하고 트렌디한 식이요법을 약속합니다. our vision 바쁜 일상 속, 더 이상의 수고를 보탤 필요는 없기에 우리가 당신의 예쁨과 멋짐, 건강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방법을 제안합니다. 더 확실하고, 더 맛있고, 더 간편한 제품개발을 위해 끝없이 연구합니다. 고된 자기관리에 지친 당신을 위해, 핀더푸드.

판매/유통/무역/도매/소매/운수